2010. 11. 10. 17:25


예쁜 색이 나는 화장품 갖고 싶다.
'그냥 밥'을 맛있게 먹고, 배를 통통 두들기며 따뜻한 카페에 가서 조곤조곤 수다를 떨거나 책을 읽고 빠이빠이 하고 집에갈 동네 친구.
그리고 그저 재미나게 일할 직업.

이런게 바로 유토피아. 세상에 존재하지 않는.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Posted by 펄펄 끓는 도루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2 3 4 5 6 7 8 ··· 13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