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기한걸 보면 꽂혀서 꼭 사고야 마는 소비요정. 

이번에는 휴대전화다. Soyes 7S 라고, 6S도 많이 팔린 것 같던데 조금 고민하다가 7로 샀다. 

11월 11일 광군절에 맞춰 가격이 약간 내려간 것이 있었고 잽싸게 낚아챘다. 배송 무료.

그리고 바로 가격은 올려 조정되었다. 

배송은 추적했던 정보와는 달리, 빨리 도착했다. ㅡㅡ;; 이게 무슨.. 추적상으로는 아직 중국에 있는데 이미 우리 집에 도착. 

먼저 귀여운 박스. 

들어있을 것은 다 들어있는 박스. 전면 보호필름도 두장 들어있다. 

매우 귀여운 앞뒷면. 

화면이 작은건 별 문제가 안되는데 자판 누르기 어려운건 굉장한 문제다.

한글자판은 별도로 깔았다. 

영문 자판은 오타가 90%에 근접하고 있다. 

내 아이폰 X와 비교샷.

아이폰에 빨간 커버를 씌웠더니 형제처럼 닮았다. 


전화기로 쓰려면 sim을 사다 끼우면 된다. 이때 주의할 점. (간과했다가 ㅡㅡ 돈 두번 쓴 사람입니다.)

이 단말기는 LTE 칩을 탑재하고 있지 않다. 즉 3G를 써야한다. 

유심을 살때 엘지 유플러스 심을 사면 안된다는 뜻이다. 엘지 유플러스는 2G 이후 4G LTE 를 바로 지원하고 3G는 없다. 

알고 있으면서 살때 까먹는 바람에... 심을 두번샀다. 


SKT 망을 사용하는 저가 통신사의 유심을 사서 끼고 기본료 1100원의 큰사람정보통신 이야기를 쓰고 있다. 

전화나 문자는 잘 되고 넷플릭스는 안된다. 캔디크러시사가도 설치했다. 유투브도 잘 되는 것 같다. 텔레그램도 깔았다. 

카톡 당연히 되는데 너무 작아서 자판을 못친다. 


국외로 나갈때 현지 심을 사서 전화를 써야하는 경우 이용하려고 구매 했다. 

일단 귀엽고 싸다. 

내가 구매한 가격은 45000원 정도다. 

Posted by 펄펄 끓는 도루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