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내로 돌아와 저녁으로 라멘을 먹으러 갔다. 

지하에 있다. 자리가 없어서 밖에서 좀 기다리다 들어갔다. 

이집에서 제일 잘나간다는 계란 두개 들어간 라멘인데.. 

사진 보자마자 '짰지..' 라는 생각이 제일 먼저 든다.


엄청 짜다. 짜다. 맛은 모르겠다. 짜다.

Posted by 펄펄 끓는 도루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