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곳이 요즘 핫하다고 해서 가보았다. 

마침 아버지 생신 즈음이라 케익도 하나 살 겸.

과자점과 카페가 마주보고 있는데 인기가 좋은지 자리가 없다. 포장을 해 갈 예정이라 별 문제는 없다. 

대표작이라고 하는 사워크림 케익과 조각케익 세트를 샀다. 

이곳의 특징이라면 가격이 저렴하다는 것. 

맛도 꽤 좋았지만 굳이 말하자면 가성비가 좋았다. 

어른들도 맛있다고 하는 일반적인 케익 맛. 

커피도 한잔 들고나왔는데 케익을 사고 커피를 사러가면 500원 할인이 된다. 커피도 맛있다. 

Posted by 펄펄 끓는 도루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