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집은 두번째. 눈보라가 치던날 왔었고, 오늘은 비바람이 부네.



월요일은 쉽니까.. 월요일에 먹으려고 했다가 닫아놔서..


오늘도 내부는 조용.



조용. 오래된 느낌 물씬.



간장라면.


김치라면. 


여기 양이 좀 많다. 

면발 꼬들하고 맛있다. 


ESTA 쇼핑몰에 라면집 모아놓은 곳이 있는데 그곳에 가거나, 여기 가거나 하면 될듯. 


Posted by 펄펄 끓는 도루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8.04.21 00:02 신고

    라멘집 모아놓은 곳이 라멘 공화국인가.. 8개 점포인가 모여있는 곳이었나요..예전에 가봤던 기억이..

    • 2018.04.21 00:04 신고

      맞아요. 10년전에는 라멘 요코초라고 거리에 라면집이 모여 있는 곳을 찾아갔는데, 2년전인가부터 갔더니 쇼핑몰 10층에 모인데가 또 있더라고요. 근데 거기서는 라면을 한번도 안먹어봐서 맛집이 어딘지는 모르겠어요. ^^

    • 2018.04.21 00:08 신고

      훗카이도 여행 간게 11년도였는데.. 그 때 훗카이도 3대 라멘이 삿포로, 아사히카와, 하코다테란걸 알고 갔었습니다..
      삿포로에선 케야키라는 라멘집에 갔었는데.. 생각보다 맛있어서 그 때 부터 라멘에 눈을 떴죠.. ㅋㅋ

      홋카이도 포스팅 읽다보니까 또 가고 싶어지네요

    • 2018.04.21 00:10 신고

      오우 또 다녀오세요!! 다녀오신지 좀 되었으니 기억도 되살릴겸. 사람없을때 가니 좋더라고요. 폭설(?)의 정취는 좀 없지만 또 나름대로 북해도 해산물 먹는 재미가 좋은것 같아요.

이전버튼 1 2 3 4 5 6 7 8 9 ··· 26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