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에 한번 더 왔다.


교수님하고 한번 더 보기로 했는데, 동행 아가씨도 같이 가기로.


교수님네 방 신입이 있어서 같이 만나기로 했다. 흠..어색하겠다.. 


오늘도 학교 중식당에서...



산처럼 딤섬을 쌓아두고..;;;;;




요리까지 먹으며.. 배부르게 대화를...;;


싱가폴에서 온 신입생이 있었는데 긴장을 많이 했나보다.


동양 친구들인 어쩐지 다들 수줍어 하는거 같으.. ㅎㅎ


잘 얻어먹고 .. 감사하다며 인사를 한 후, 가 보라고 권유받은 비지니스 스쿨 새 건물로 ㅎㅎ


두둥...;;;


잘지었구나..


비가 찔끔 오기 시작했는데, 에스컬레이터에 지붕까지 되어 있어서 완전 고맙게..


경영대학원 식당앞에 있던 음료.


여기서 커피 한잔 들고..


파노라마로 한번 찍어봄.


여기는 꼭대기 층 옥상인데, 딘(학장)의 방 앞으로 해서 갈 수 있다. 

조금 두근.. 딘을 만나면 뭐라고 둘러대지..


시원하게 바람을 쐬고 나옴.


여기가 딘 방.


다시 항하우로 나와서 2층 버스를 타고 몽콕으로 가자. 


태풍도 크게 오는 나라에 아파트는 정신없이 높게 짓는다.


거기다 또 새로 마구 짓고 있다.


빽빽하게..


Posted by 펄펄 끓는 도루코

댓글을 달아 주세요